티스토리 뷰

19금 버전이 떴다. 갑자기 떠서 당황ㅠㅠㅎㄷㄷ 하여튼 보고난 소감은....풀리지않는 떡밥들이 아직도 안풀린 느낌이랄까ㅠㅠ..엉엉 해석을 못하겠음ㅜㅡ..그치만 걍 해보는 거창하지않는 해석..

※엉망진창 해석입니다. 해석도 아니고 걍 제 생각이에요ㅠㅠ

1.슈가
침대에 누운 채로 빈 옆자리를 매만지는 윤기. 곁을 떠난 누군가를 그리워 하고 있다. 라이터를 만지작 거리며 무언가를 갈등하고 있음을 알고있음. 후에 기름통을 들고가 침대위에 부어버린다. 그리고 윤기 주위로 활활타오르는 불길 그 한가운데에 서있다.점점 불길속으로 사라진다.. 아마 윤기가 있던 그 공간이 사랑했던 사람과의 추억이 담긴곳인듯 함. 그곳을 불태우면서 같이 사라질려고 하는것도 떠난 그 사람과 함께 하겠다. 라고 정도만 생각 된다.

2.진
하...석진이는 솔직히 15금버전에서도 무슨 내용인지 갈피가 안잡혔다.ㅠㅠ..근데 19금떠도 모르겠다고..ㅠㅜㅠ다른 사이트나 튓에서는 석진이가 방탄이들 을 인도하는 역할이라고 하는데 일리가 있는 말이긴 하다. 홀로 햇빛이 비추는 하얀 방에 하얀 옷을 입고 있다. 혼자 밝은 분위기 이기도 하지만 카메라를 똑바로 응시하면서 눈물을 흘린다. 석진이는 안타까운 청춘을 위로하는 역할이 아닐련지.. 백합꽃잎을 말없이 내려놓고 후에 백합은 불길에 타오른다. 그리고 석진이의 가슴에는 하나의 백합이 피어오른다. 백합의 꽃말은 순결 이다. 아프고 까맣게 그을린 청춘들을 석진이가 다시 맑고 깨끗하게 만들어주는 그런 존재 라고 생각한다.

3.랩몬스터
하..남준이도..ㅠ음..떡밥이 많이 나오지가 않아서....ㄸㄹㄹ.. 주유소 알바생인 남준이는 열심히 주유를 하다가 손님이 창문으로 던진 돈을 보며 삶에 회의감을 느낀다.ㅋㅋㅋㅋㅋㅋㅋㅠㅠ이놈의 알바..하 ...ㅈ같은 세상..약간 이런 표정이였음. 마지막에 먹던 사탕을 떨어뜨리는데 진상손님이 던진 지폐로 떨어진다. 하지만 떨어지는것은 담배. 역시 담배궁예는 맞았다. 사탕을 마지막에 담배로 묘사한건 무슨 의미가 있을거라고 생각한다. 가끔 막대사탕 먹다보면 입술끝에 삐죽 튀어나온 하얀 막대 부분이 담배랑 비슷해보이잖아용. 어렸을때 누구나 한번쯤은 막대사탕먹으면서 담배피는 시늉 하지않나;;; 어쨌든 막대사탕과 담배는 확연히 다르다. 어릴때는 막대사탕을 먹다가 나중에 시간이 지나고 사회에 찌들어 담배를 피고있는 어느날의 '나'를 발견하는것을 뜻하지 않을까 싶다. 막대사탕이 동심이고 여하튼 알바하면서 진상손님만나고 사회에 찌든 청춘들이 담배만 뻑뻑피워대는...그래서 동심을 잃은 뭐 그런거..;;/.. 비슷하지만 다른. 아 막 설명을 못하겠네ㅜㅜㅠ여하튼 담배는 떨어졌고 주유소가 폭발했는지는 모르겠지만 마치 랩몬이가 떨어뜨린 불씨가 윤기가 들이부은 기름에 떨어지듯 윤기의 방안이 활활 타오르는 장면으로 이어진다.

4.정국
가출청소년 정국이. 거리를 이리저리 배회하다가 형님두분과 어깨빵을 당하고...겁없는 정국이는 dog무시를 한뒤 제 갈길을 간다. 하지만 분명 형님들은 "사람치고 사과도 안해?이 새끼가.." 하면서 후미진 골목길로 정국이를 끌고 갔을것이다. 목이 콱 졸리고 그 손을 거칠게 떼어내는 정국이. 쪽수가 밀리는데도 불구하고 눈빛만큼은 정말 살아있었다. 반항이 가득 담긴 눈빛. 형님들한테 퍽퍽 맞고선 이악물고 고통을 참는다ㅠㅜㅜ근데도 눈빛하나만큼은 정말 살아있다. 하지만 다 맞고 주저앉으면서 약간은 아련한 표정으로 어딘가를 쳐다본다.ㅜㅜ... 밟히고 짓밟혀도 꿋꿋히 고개를 들지만...결국은..져버린 청춘이지 않을까..싶었다. 마지막에 차에 치이는거 맞나요 흐규흐규

5.V
처음 태형이가 앉아있던곳 옆에도 맥주병이 여러개가 있다. 태형이 또한 거리를 이곳저곳 돌아다닌다. 짜증난 얼굴로 애꿎은 음료수캔에 화풀이도하고 침도 쫙뱉고. 정국이는 가출을 하여서 갈곳이없기에 이곳저곳 배회하는거 같았다면 태형이는 자신이 돌아갈곳이 있으나 그곳에 가기싫어서 일부러 빙빙 돌아서 가는것 같았다. 집에 오기싫은 태형이ㅜㅜ. 조심스럽게 문틈사이로 고개를 내민다.그러다 여동생(교복입었길래..)이 아빠로 추정되는 인물에게 맞는 모습을 본다.아빠는 알콜중독자..태형이나 여동생이나 가정폭력을 당하는것같음.탁자위에 가득담긴 맥주병/소주병. 병하나를 집고는 망설임 없이 문을 제끼고 머리통을 내리친다. 와 여기서 태형이 연기쩔드라ㅎㄷㄷㄷ 정국이도 맞는 연기 참 잘하든디.. 여하튼 솔직히 머리통만 내리칠줄 알았는데 배를 미친듯이 찌르는거보고 많이 놀랐다. 이 장면때메 19금인거같았다. 참고 참았던 화가 폭발하자 정말 광기에 서린듯이 깨진 유리조각으로 남자의 배를 미친듯이 찌르는 태형이.. 남자가 쓰러지자 손안에 쥐어진 유리조각을 내려놓고 그제서야 정신이 돌아온다... 온 손바닥이 피로 가득하니 얼마나 멘붕일까ㅠㅠㅠ끄으으아아아

6.지민
지민이도 어려움ㅠ...욕조안에 물을 채우고 종이를 불에 태우는 지민이. 아마 종이는 사랑하는 사람이 주지 않았을까. 불타오르는 종이를 바라본다. 물이 가득 쏟아지는 욕조밖으로 나와 온 몸을 덜덜덜떠는 지민이. 저체온증...?....물안에 몸을 푹담갔다가 마지막에 정말 오열을 한다ㅜ....모르겠다..

7.제이홉
약을 3알이나 털어먹..ㅠㅠ..흡.. 일단 호석이는 기면발작증 ..인데 이게 네이버에 쳐보니 시도때도 없이 잠이 쏟아지는거라고 한다. 맞나요? 하여튼..약을 과하게 복용한 홉이는 대로변을 걷다 쓰러지게 된다. 그래서 정말 혹시나 하는건데 방탄이들이 서로모여서 웃고 떠들고 장난치는게 모두 호석이의 백일몽이라면..?..ㅎ...ㅠ..그냥 진짜 꿈...이라면 싶었다. 왜냐하면 마지막즈음에 고이 눈을 감고있던 호석이가 눈을 반쯤 떴기때문에,, 꿈에서 홉이는 후련한 표정으로 약을 불에 털어놓고 웃고 떠들고. 거울앞에서 메마른 자신의 얼굴을 쓰다듬던 현실의 호석이랑은 완전 정반대이다. 그야말로 호석이의 백일몽이 아닐까?...

전체.

음식점에서 터널에서 밖에서 무엇을 하던 방탄은 자유로워보였다. 감자튀김을 던지면서 장난을 치고 테이블에 올라가 춤까지 춘다. 이 짓 실제로하면ㅎㄷㄷ 여하튼 굉장히 자유로운 행동을 보여준다. 서로 모였을때만.. 그 뜻은 서로가 옆에있을때 그들은 화양연화라는것을 알수있다. (뜬금없는 결론) ㅋㅋㅋㅋ 컨셉포토에서 '불안'키워드의 옷을 입은(입은거맞죠..?) 소년들은 바닷가로 향해 달린다. 육지의 끝을 향해 달리던 소년들의 옆엔 서로가 있다. 마지막 화면은 바다를 비추고.. 뮤비는 끝이난다. 바다를 비춘 의미는 과연 무엇일까. 넓고 푸른 바다에 도달한 소년들이 비로소 자유를 찾았다는 의미가 아닐까 싶었다. 불안하지만..옆에 서로가 있으므로 화양연화...하지만 사실 홉이의 백일몽..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ㅠㅜㅠㅠㅠㅠ몰라;;뮤비 참 어렵다.ㅠㅠ그래도 스토리성 뮤비라 멤버들 연기보는 재미도 쏠쏠하고 해석하는것도 다른사람이 해석한거 읽는것도 즐거웠다!

긴글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되게 궁금한게 운동장에서 남준이가 차에타고있던 멤버들 손 터치할때 갑자기 태형이 후드잠바를 입고있다.그..남자 죽일때 입고있던 그 잠바를.이거 그냥 남준이가 추워서 입은건가;ㅅ;..

'궁예하기,주절거리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쩔어 .. 쩔어  (0) 2015.06.21
활동ㅇㅣ끝났따.  (1) 2015.06.01
1주차 활동이 끝나고..  (0) 2015.05.05
I NEED U 첫방ㅠㅜㅠ  (0) 2015.04.30
I NEED U 뮤비 주절주절  (0) 2015.04.30
댓글
댓글쓰기 폼